본문 바로가기
오시는 길

미술관 소개

미술관 소개

미술관 개요

국립서양미술관은 프랑스 정부로부터 기증 반환된 마츠카타 컬렉션(인상파 회화 및 로댕의 조각을 중심으로 한 프랑스 미술 컬렉션)을 바탕으로 서양미술 작품을 널리 대중에게 소개하는 기관으로, 1959년 4월에 설립되었습니다. 이후, 서양미술 전반을 대상으로 하는 유일한 국립미술관으로서 전람사업을 중심으로 서양미술 작품 및 자료의 수집, 조사연구, 보존복원, 교육보급, 출판물 간행 등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전람사업에 있어서는 본관(르 코르뷔지에 설계, 1959년)・신관(마에카와 구니오 설계, 1979년)에서 마츠카타 컬렉션의 작품, 창립 이래 매년 구매하는 르네상스 이후 20세기 초까지의 작품, 및 기증・기탁 작품을 상설전으로 연중 공개하고 있습니다. 또한, 기획・특별전 전용 전시실로서 1997년도에 준공한 기획전시관에서는 서양미술 소개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구미 등의 미술관에서 빌려온 작품의 기획전을 신문사 등과 공동 주최전으로 연 3회 정도 개최합니다.

2001년 4월부터는 국립미술관 4관(당시)이 하나의 독립행정법인 국립미술관으로 전환, 국립서양미술관은 독립행정법인 국립미술관이 설치하는 미술관의 하나가 되었습니다. 또한, 2016년 7월에 ‘르 코르뷔지에의 건축작품―모더니즘 운동에 관한 탁월한 기여―’가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되었습니다. 국립서양미술관은 그 구성 자산으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명칭 독립행정법인 국립미술관 국립서양미술관
소재지 110-0007 도쿄도 다이토구 우에노코엔 7-7
설립 1959년 4월 1일
개관 1959년 6월 10일
관장 마부치 아키코(馬渕明子)